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1월29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기업/재벌닷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항만공사, 인천항 북항배후단지 북측 복합물류부지 2차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등록날짜 [ 2020년10월29일 20시47분 ]

[연합시민의소리]인천항만공사(사장 최준욱)는 지난 28일 인천항 북항배후단지 북측(서구 원창동 435번지 일원) 2차 공급분 2개 필지(42,399m2)에 대한 입주기업 선정 사업계획 평가를 진행한 결과, B필지 한송우드(주), E필지 영림목재(주)가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입주기업을 선정한 인천항 북항배후단지 북측 2차 공급분 2개 필지 중 B필지(13,929m2)는 지난 7월 진행한 1차 공고 공급분 4개 필지 중 1개 기업만 사업 신청하여 유찰된 부지이며, E필지(28,470m2)는 금번 신규 공급하는 부지다.
 

각 분야(항만물류·재무회계·건축시설) 외부전문가 7명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에서는 신청기업의 사업계획서를 바탕으로 ▴사업능력(20점) ▴투자 및 자금조달 계획(20점) ▴화물유치(창출) 계획(30점) ▴고용 및 물류시스템 구축 계획(15점) ▴건설계획(5점) ▴환경·안전 및 사회적 기여(10점)를 종합적으로 고려해 평가하였다. 

IPA는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한송우드(주)와 영림목재(주)의 사업계획 세부내용을 바탕으로 협상을 거쳐 오는 12월 말까지 사업추진계약 체결을 마무리할 예정이며, 계약 체결 이후 입주대상기업은 비관리청항만공사 등을 포함한 각종 인허가 절차에 대한 승인을 득한 후 상부시설 착공에 들어가게 된다.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부문 부사장은 “이번 인천 북항배후단지 북측 2차 입주기업 모집을 통해 북항 목재화물을 안정적으로 처리하고, 입주기업들의 물류비 절감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북항배후단지 북측의 성공적 운영을 통해 인천항 배후단지를 고부가가치 화물 유치의 전초기지로 육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IPA는 북항배후단지 북측 복합물류부지 내 2개 잔여부지 (F, G)에 대한 추가 공급 일정을 수립하여 연내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마무리하고 북항배후단지 운영 준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항만공사, 인천광역시 포워더 인센티브 신청 받는다 (2020-11-04 11:32:09)
시흥시, 국내 최대 국가산단에 스마트에너지플랫폼 구축사업 ‘첫걸음’ (2020-10-28 20:59:38)
인천 남동구, 코로나-19 확진자...
박병석 국회의장, 국회의원 이...
인천테크노파크 ‘2020 언택트 ...
동행복권 로또 939회 1등 당첨...
인천 남동구 코로나-19, 확진...
시흥시 정왕동 곰솔누리숲 스...
시흥갯골축제, '한국의 축제 2...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