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0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 서정숙의원, 교권침해 보호 강화‘교원지위법’개정안 발의
교권침해 발생을 억제하는 동시에 발생 후 즉각적인 조치 가능할 것으로 기대
등록날짜 [ 2022년09월28일 17시37분 ]

[연합시민의소리/홍성찬기자]  서정숙(국민의힘/비례대표) 국회의원(보건복지위원회‧예산결산특별위원회)이 28일 교육 현장에서의 교권침해를 보다 두텁게 보호하기 위한 「교원의 지위 향상 및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의 주요 내용을 보면 우선 교육활동 침해행위를 보거나 그 사실을 알게된 자는 학교 등 관계 기관에 이를 즉시 신고하도록 하였으며 신고를 받은 기관은 이를 교육활동 침해행위를 한 학생 및 그 보호자와 소속 학교의 장에게 통보하도록 하였다.

 

또한 교육활동 침해행위를 한 학생의 선도가 긴급하다고 인정할 경우 학내외 전문가에 의한 특별교육 이수 또는 심리치료 및 출석정지 조치를 동시에 부과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이 경우 학교교권보호위원회에 즉시 보고하여 추인을 받도록 하였다. 

 

마지막으로 고등학교 이하 각급학교의 장이 신설 조항에 따른 조치를 한 때에는 교육활동 침해행위를 한 학생과 그 보호자에게 통지하도록 하였으며 교육활동 침해행위를 한 학생이 해당 조치를 거부하거나 회피하는 때에는 「초‧중등교육법」제18조(학생의 징계)에 따라 징계하도록 하였다.

 

서정숙 국회의원은 “국회 입법조사처의 자료에 따르면 2017년 이후 2021년까지 교원의 교육활동 침해 건수는 총 1만 1,148건으로 하루 평균 6건씩 이상 매일 발생했다”고 말하며 “개정안이 통과되면 교권 침해 발생 자체를 사전에 억제하는 동시에 발생 후 즉각적인 조치가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망했다. 
 

올려 0 내려 0
홍성찬 (world6969@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 유동수 의원'불법수입 의약품 10년간 5600억원 적발'위조 의약품 대규모 밀반입 우려 (2022-09-29 09:48:31)
국회 윤준병 의원'해양경찰청, 성범죄 직원에 솜방망이 처벌... ‘제식구 감싸기’ 비판 일어 (2022-09-28 17:17:25)
인천 부평구, 자치역량 강화 ...
인천 부평구 ‘2022년 국가균형...
인천 중구, ‘일몰 명소’ 예...
강화군 ‘2022 강화군 청소년 ...
강화군, 내년부터 건물번호판 ...
봉화군,‘경북형 농촌재생뉴...
영주시, ‘동양대학교 헬스파...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