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월22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경제 > 생활경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강화군, 봄철 이상저온 대비…적기에 못자리 설치 당부
안전한 벼 육묘를 위해 4월 25일 이후
등록날짜 [ 2024년04월11일 14시31분 ]

[연합시민의소리/이경문 기자] 강화군이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올바른 벼 종자소독 및 못자리 설치 관리에 나섰다. 


최근 평년기온이 높아 영농시기를 앞당겨 작업하는 경우 저온 등에 의한 피해를 볼 수 있으므로, 안전한 벼 육묘를 위한 적기는 4월 25일 이후가 좋다.


또한, 볍씨를 제대로 소독하지 않으면 못자리에서부터 병이 발생하거나 이앙 후 본 논에서도 병이 퍼져 피해를 키울 수 있다. 특히 키다리병, 도열병, 깨씨무늬병, 벼잎선충 등은 종자를 통해 전염되므로 종자 소독에 특히 철저를 기해야 한다.


종자소독은 약제 침지소독과 온탕소독이 대표적인 방법이다. 약제 침지소독은 볍씨 20kg당 약액 40L를 기준으로 30~32℃의 물에 48시간 소독해야 효과가 높다. 온탕소독은 마른 볍씨 20kg당 200L의 60℃ 물에 10분간 소독 후 흐르는 찬물에 10분간 냉수 처리한 다음 싹을 틔워 파종해야 한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매년 4월 중순경 저온이 발생하므로 못자리를 조기에 설치하면 냉해나 입고병 등의 피해를 입을 수 있다”며 “기온과 습도를 유지할 수 있는 4월 25일 이후에 못자리를 설치할 것”을 강조했다.


 

올려 0 내려 0
이경문 (kyongmun2@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인천 강화군, 고품질 과수 생산...과수봉지 지원 (2024-04-15 11:55:49)
인천시, 자원순환 녹색 나눔장터 이달 27일 열려 (2024-04-11 08:45:29)
인천테크노파크 ‘인천광역시...
인천 부평여성새로일하기센터...
인천시, 인천시청역 내 전시공...
인천시 ‘찾아가는 작은 음악...
인천시, 등산로에도 도로명 부...
반기문 제8대 UN사무총장, 24일 ...
인천시, 미래차 소재·부품 사...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