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월05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속보 > 정치속보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 대통령 ,중견기업 회장단 30명 초청 오찬
"중견기업 '히든챔피언'키울 지원틀 마련"
등록날짜 [ 2013년08월29일 20시52분 ]

[여성종합뉴스/백수현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29일 "우리가 중견기업을 잘 키우고 잘 되게 하려면 중견기업을 글로벌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게 지원한다는 목표를 가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청와대로 중견기업 회장단 30명을 초청해 오찬을 함께한 자리에서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중간이니 이것을(지원 또는 규제 기준을) 이만큼 높이냐, 이만큼 낮추냐 이런 것으로 하다보면 항상 그안에서 왔다갔다 하게 된다"고 지적하며 이같이 밝혔다.

또 "중견기업으로 큰 기업들이 글로벌전문기업, '히든챔피언'으로 뻗어나가는 데 필요한 모든 지원이나 필요한 것을 다시 한번 리스트를 만들어 중견기업연합회와 의논을 해서 틀을 하나 짜면 어떨까 하는 생각이 든다"고 제안했다.

 "중견기업 성장사다리 구축 방안이 발표되기 전에 중견기업연합회의 의견을 들어 실질적으로 중견기업에 좋은 지원방안이 될 수 있도록 현장 밀착형으로 한다는 의미에서 의논을 해달라"고 주문했다.

박 대통령은 "'손톱 밑 가시'를 중견기업에서는 '신발 속 돌멩이'라고 하는데 어떤 게 더 괴로울까"라며 "오늘 주제가 중견기업에서 가장 큰 애로로 꼽는 것을 위주로 얘기하고 있는데 혹시 다른 이상한 돌멩이가 있어서 목적까지 가는데 힘든 게 있다면 자유롭게 말해달라"며 참석자들의 발언을 이끌었다.

이에 참석자들은 "R&D 투자 세액공제 적용대상을 매출 3천억원 미만 기업에서 1조원으로 확대해달라", "'전문연구요원제도'의 중견기업 배정 비중을 확대해달라", "경력단절 여성의 복귀 교육을 제공해달라", "가업상속 공제대상을 매출액 1조원 미만까지 확대해달라", "일감몰아주기 증여세 과세대상을 일정 규모 이상의 대기업으로 한정해달라" 등 애로와 건의사항을 쏟아냈다.

박 대통령은 R&D 지원에 대해 "기술 이전과 관련해서는 R&D 개발을 위해 중견기업한테 무언가 세제 혜택 이런 것도 연구를 하면서 동시에 국방과학연구소(ADD)라든지 이런 곳하고 잘 연결해 민간에게 이전이 될 수 있는 고급기술은 즉각 중견기업에 이전이 될 수 있는 뒷받침도 같이 따라와야 한다"고 밝혔다.

또 경력단절 여성 교육과 관련, "경력단절을 겪어서 더 힘든 여성에 대해 보육서비스라든가 이런 것은 물론이고 쉽게 교육을 받아 중견기업에 들어갈 수 있을지를 특별하게 연구를 해달라"고 말했다.

가업상속과 관련해서는 "계속 가업을 이어가며 고용을 계속 확대해 나간다는 점에 평가기준을 둬야 하지 않나"라고 했으며, 일감몰아주기 규제에 대해서는 "건설적으로 하는 일까지 손해를 입으면 안 되는 차원에서 옥석을 가리고 엉뚱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세심한 배려가 있어야 한다"고 언급했다.

박 대통령은 또 정부가 다음 달 중순께 오픈할 예정인 '창조경제 사이트'에 대해 중견기업들의 관심을 촉구했다.

올려 0 내려 0
백수현 (boyd031@hanmail.net)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통령 직접 나선 베트남 원전 수주 (2013-09-08 12:36:02)
현오석 부총리 "취득세 인하시기 국회 결정 따라야" (2013-08-28 18:55:18)
인천 연수구, 불용의약품 수거...
인천 연수구, 2021년도 주민세(...
인천 동구, 영유아발달검사 실...
인천 동구, 초등학교 주변 어...
인천 동구, 아동문제 발굴을 ...
인천 남동구, 8월 자산형성지...
인천 남동구 ‘열린 숨 마스크...
현재접속자